나눔이 있는 오름직한 동산

taeppo.egloos.com

포토로그



태그 : 오덕후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한국 오타쿠의 세대론에 대해서...

오타쿠의 이미지에 관한 잡설위 이현석 님의 글이 뭔가 애매하게 끊긴 느낌이 들었다. 살짝(?) 개인적인 생각을 보태본다. 한국 오타쿠 세대론에 대해서...현석 님이 써놓으신 것과 마찬가지로 나도 한국의 1세대 오타쿠는 1980년대 후반 1990년대 초반에 드러나기 시작했다고 본다. 연령대는 1970년을 전후로 태어난. 즉 소위 86세대보다 조금 어린 세...

[20160227] 콘텐츠문화사학회, 일본디지털게임학회감상

지난 주말에 사이타마에 위치한 시바우라공업대학에서 열린 콘텐츠문화사학회, 일본디지털게임학회에 다녀왔다.콘텐츠문화사학회는 말그대로 문화콘텐츠를 연구하는 학회이고(...라지만 사실상 덕후연구회;), 일본디지털게임학회(줄여서 DiGRA JAPAN)은 명실공히 디지털 게임 전문 학회이다. 디그라 재팬은 나의 현 지도교수이신 바바 아키라가 초창기에 기반을 잡았다...

기독교 교회판 코미케? 어딘가 덕후스러운 '이노리 페스티벌!'

생각보다 오타쿠 문화와 기독교는 알아서 접점을 찾아가고 있는지 모릅니다.(아... 물론 일본한정)최근 들어 관심이 가는 일본 기독교 행사가 있습니다. <이노리 페스티벌>(줄여서 <이노페스>)이라는 행사인데요, 한국말로는 '기도 페스티벌', '기도 축제'정도로 번역할 수 있겠네요.2011년부터 시작했다는데 전 얼마전에야 존재를 알았습...

<숨덕부!> 1권을 읽고 생각나는대로 지껄이기

*주의: 본 글에는 최대한 배제하려했지만 스포일러가 있을 수 있습니다.1. 나오자마자 매진되었다는 화제작 <숨덕부!>를 읽었다. 여기저기서 평도 좋은 것 같아서 기대감을 갖고 사보았는데, 결론부터 말하면 좀 미묘. 나쁘진 않았지만, 그렇다고 아주 재미가 느껴지지는 않는... 그냥 무난하게 쓴 라노베 정도?시드노벨을 참으로 오랜만에 읽...

무시무시한 덕후과자

지난번에 포스팅한 라이트노벨 연구회에서 받은 물건;;; 엄청난 임팩트입니다;;;이것은 뒷면.맛은 의외로 평범한 옥수수과자;; 음식이야기지만 껍데기 이야기니 개그밸리로... 저 포장은 따로 보관중입니다(...)

라이트노벨 연구에 관련한 기사가 나왔습니다.

장르문화 전문지 녹스앤룩스(NOX&LUX)에 제 인터뷰가 포함된 기사가 실렸습니다. 라이트노벨 연구에 관련한 글인데, 비단 라이트노벨 뿐 아니라 서브컬쳐를 연구하려는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리라 생각합니다.사실 저는 아직 무언가를 이루지는 못했다고 생각합니다. 어디까지나 과정에 있는 사람이고 마지막까지 잘 해나갈 수 있었으면 하는 마음 뿐입니다.&n...

콘텐츠문화사학회의 학술대회에 참가하였습니다

일본에 최근 생긴 학회 중에 '콘텐츠문화사학회'라는 것이 있습니다.(홈페이지는 http://www.contentshistory.org/ , 일본어) 뭐 학회이름대로 지금 범람하고 있는 콘텐츠물들(애니, 만화, 게임 등등)을 진지한 학문적 관점에서 연구해보고자 하는 움직임 중 하나이지요. .... 라곤 하지만 실제론 거의 오타쿠연구(퍽)...

문득 생각이 난 연구주제

좀전에 대학원 선배님이랑 대화하다가 머리 속에 떠오른 건데, 일단 라이트노벨을 연구하겠다고 연구계획서에 써 있지만, 라노베에 대한 관심이 예전만큼 강하지 않은 내 자신을 봤을 때 좀 다른 걸 연구하고 싶긴 하다.서브컬처 관련해서 일본에서 공부하는 정보학이나 미디어학을 이용해 할 수 있는 연구란 한국 오타쿠와 미디어의 상관성같은 게 있지 않을까? ...

데이터베이스 소비에서 거울형 소비로...

거울형 소비는 이번에 쓴 논문에서 아즈마 히로키와는 다른 관점에서 포스트 모던을 보자는 취지로 제시한 개념입니다. 아즈마가 말한 데이터베이스 소비론에 대해선 <동물화하는 포스트모던>을 읽으셨던 분들은 아실거라 생각하고 넘어가구요...그가 라이트노벨의 본질로 꼽은 것이 캐릭터 데이터베이스를 환경으로 했다는 점입니다. 저는 이게 좀 아쉬웠습니다....

wolfrain님의 글을 읽고...

어제 학위 논문 중간 발표가 있었다. 말끔하게 정장 입고 나이드신 교수님들과 대학원 학우들 앞에서 라노베와 덕후 이야기를 30여분동안 하는 알흠다운 광경이 펼쳐졌다. 발표는 그럭저럭 끝났고, 이제 다음달 10일까지 심사를 위해서 논문을 열심히 써야하는데...집에 돌아와서 컴퓨터(정확히는 아이패드;)를 켰다. 그리고 언제나처럼 이글루스에 들어갔다. 제일 ...
1 2 3



알 림

주인장?
블로그 소개
링크는 자유지만
덧글은 꼭 남겨주세요^^
------------------------

휴대폰:
010-4729-2793
이메일/MSN:
taeppo@hananet.net


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